김준태, 호치민 세계3쿠션당구월드컵 준우승

입력2024년 05월 27일(월) 13:18 최종수정2024년 05월 27일(월) 13:18
사진=대한당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준태(경북체육회)가 세계3쿠션당구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하였다.

대한당구연맹(회장 박보환)은 26일(한국시각)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린 '2024 호치민 세계3쿠션당구월드컵' 결승전에서 김준태가 '언더독의 반란'을 일으킨 세계랭킹 415위(5월 5일 기준) 쩐득민(베트남)에게 46-50으로 패하며 월드컵 준우승을 차지했다고 전했다.

김준태는 지난 2023 이집트 샤름 엘 셰이크 세계3쿠션당구월드컵에서의 준우승을 시작으로, 올해 제12회 아시아캐롬선수권대회에서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을 하는 등 쾌조의 컨디션을 유지해왔다.

김준태는 32강 조별리그부터 1.949의 좋은 에버리지를 기록하며 조 1위로 무난하게 통과했다. 16강에서는 대한민국의 김동룡을 만나 50-39로 물리쳤으며, 8강에서는 '돌아온 당구 황제' 프레드릭 쿠드롱(벨기에)을 만나 무려 22점의 하이런을 기록하며 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준결승 상대는 '인간줄자' 딕 야스퍼스(네덜란드)와 '베테랑' 에디 먹스(벨기에)를 차례로 물리치고 올라온 튀르키에의 부락 하스하스였다. 김준태는 시종일관 상대를 압도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경기 중 단 한 차례도 리드를 내주지 않은 채 50-32의 스코어로 결승행을 확정지었다.

김준태가 결승전에서 만난 상대는 2차 예선(PPQ)부터 시작한 대회에서 생에 첫 결승전까지 진출한 베트남의 쩐득민이였다. 쩐득민은 세계랭킹이 415위에 그치는 등 그간 세계 무대에서 큰 두각을 보여주지 못한 선수였다.

경기 초반은 뱅킹에서 승리한 쩐득민이 초구 5득점을 시작으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아나갔다. 김준태는 초반 연속 공타를 기록하는 등 시작이 좋지 않았고 16-25로 뒤진 채 브레이크 타임을 맞이하였다.

후반도 비슷한 양상으로 경기가 흘러갔으며 18이닝 24-41로 17점차까지 점수가 벌어지며 이대로 경기가 종료되는가 싶었다. 하지만 김준태는 경기 막판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하였다. 19이닝에 7점, 20이닝에 12점의 하이런을 기록하며 결국 21이닝 46-45로 역전에 성공했다.

그러나 마지막 23이닝에서 쩐득민이 연달아 3점을 기록하며 재역전, 김준태는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한편 준우승을 차지한 김준태는 호치민 월드컵 랭킹포인트를 반영해 26일 발표된 UMB 세계랭킹에서 1위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키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피프티피프티의 소속…
기사이미지
손흥민 "벤탄쿠르로부터 사과 받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팀 동료 로드…
기사이미지
'나솔사계' 15기 정숙·18기 영호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나솔사계' 출연진들이 현재 연애 상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