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신임 대표이사로 박종태 現 아쿠아플라넷 대표 선임

입력2024년 05월 29일(수) 16:04 최종수정2024년 05월 29일(수) 16:04
박종태 신임 대표이사 /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한화이글스는 29일 "신임 대표이사에 박종태 現 아쿠아플라넷 대표를 내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한화는 "리그 상위권 도약을 위한 분위기 전환과 동시에, 25년 예정된 신구장 준공 등을 대비한 새로운 리더십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박 대표이사를 내정했다"고 설명했다.

박 내정자는 단장 및 프론트, 선수단, 팬과의 원활한 소통을 통해 현재 침체된 구단 분위기를 일신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또한, 신구장 준공 시 팬서비스 관련 시설 구성에 전문적인 역량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는 한화호텔앤드리조트에서 영업, 마케팅, 인사 등 다양한 직무를 두루 담당한 서비스∙레저 분야 전문가다. 온화한 리더십과 커뮤니케이션 역량을 통해 아쿠아플라넷의 경영정상화에 기여해왔다.

한편 전임 박찬혁 대표이사는 지난 27일 최원호 감독과 함께 자진 사퇴했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