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세영, '라이벌' 천위페이에 져 준우승…이소희-백하나 여자 복식 우승

입력2024년 06월 09일(일) 20:34 최종수정2024년 06월 09일(일) 20:34
안세영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배드민턴 여자 단식 세계랭킹 1위 안세영(삼성생명)이 라이벌 천위페이(중국, 2위)에 석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안세영은 9일(한국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슈퍼 1000시리즈 2024 인도네시아 오픈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여자 단식 결승전에서 천위페이에 세트스코어 1-2(14-21 21-14 18-21)로 졌다.

안세영과 천위페이는 다가오는 2024 파리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다툴 것으로 예상되는 선수들이다. 지난주 싱가포르 오픈에서는 안세영이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지만, 이번주 맞대결에서는 패배하며 준우승을 기록했다.

안세영의 천위페이 상대 전적은 8승12패가 됐다.

안세영은 이날 첫 세트를 14-21로 내주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하지만 2세트에서는 반대로 21-14로 승리하며 승부를 3세트로 끌고 갔다.

운명의 3세트. 안세영과 천위페이는 세트 후반까지 팽팽한 접전을 펼쳤다. 그러나 안세영은 뒷심에서 천위페이에 밀리며 18-21로 패배,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한편 여자 복식 세계랭킹 2위 이소희(인천국제공항)-백하나(MG새마을금고)는 천칭천-자이판(이상 중국, 1위)을 세트스코어 2-0(21-17 21-13)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에도 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이소희-백하나는 대회 2연패에 성공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카라 박규리, 활동 앞두고 광대·안와 골절…
기사이미지
비판 아랑곳 않는 대한축구협회, 홍…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홍명보 축구국가대표팀…
기사이미지
제아 김태헌, 부모 잃고 누나 찾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김태헌의 안타까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