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무대 출격' 울산·포항·광주·전북, AFC 라이선스 취득

입력2024년 05월 24일(금) 13:32 최종수정2024년 05월 24일(금) 13:32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24-2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엘리트(ACLE)' 출전권을 확보한 울산, 포항, 광주와 '2024-25 AFC 챔피언스리그 2(ACL2)' 출전권을 확보한 전북이 AFC 클럽대회 참가 자격에 해당하는 'AFC 라이선스'를 취득했다.

울산과 포항은 각각 지난해 K리그1과 FA컵 우승을, 광주와 전북은 각각 K리그1 3, 4위를 기록해 2024-25 AFC 클럽대회 출전권을 얻었다.

따라서 울산, 포항, 광주, 전북은 오는 9월 열리는 '2024-25 ACLE'와 '2024-25 ACL2'에 출전하기 위해 AFC 라이선스를 신청했고,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은 네 구단을 대상으로 지난 22일 클럽자격심의위원회를 열었다.

클럽자격심의위원회는 클럽 라이선스 발급을 심의하는 독립된 기구로서, 라이선스 신청 구단이 AFC 클럽 라이선싱 규정에 의거한 기준을 충족했는지를 평가해 발급 여부를 결정한다. AFC 라이선스 발급 기준은 '스포츠, 시설, 인사 및 행정, 법무, 재무' 등 총 5개 분야로 구성되어 있다.

클럽자격심의위원회의는 분야별 심사를 거쳐 앞선 네 구단이 모든 기준을 충족한 것을 확인했다. 특히 광주는 광주월드컵경기장을 ACLE 개최 경기장으로 승인받았으며, 전북은 다음 달 7일까지 감독을 등록하는 것으로 조건부 승인을 얻었다. 그 결과 네 구단 모두 AFC 라이선스를 취득하며 '2024-25 ACLE'와 "2024-25 ACL2'에 참가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지난해부터 AFC 클럽대회 개최 기간이 추춘제로 변경됨에 따라, 연맹은 K리그와 AFC 클럽대회 참가 자격을 부여하는 클럽 라이선싱을 별도로 분리해 실시하고 있다.

따라서 2025시즌 K리그 참가 자격을 심사하는 'K리그 라이선스 클럽자격심의워윈회'는 오는 10월 열릴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키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피프티피프티의 소속…
기사이미지
손흥민 "벤탄쿠르로부터 사과 받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팀 동료 로드…
기사이미지
'나솔사계' 15기 정숙·18기 영호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나솔사계' 출연진들이 현재 연애 상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