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고 결승골' 강원, 전북 제압하며 3연승…제주, 대전 꺾고 6위 안착

입력2024년 05월 29일(수) 21:57 최종수정2024년 05월 29일(수) 21:57
야고 카리엘로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강원 FC가 전북 현대 모터스에 승리하며 3연승에 성공했다.

강원은 29일 강원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2024 K리그1 15라운드 전북과의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강원은 7승4무4패(승점 25)로 4위를 유지했고, 전북은 3승5무7패(승점 14)로 10위를 기록했다.

강원은 전반 4분 김대우의 침투 패스를 받은 양민혁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며 선취 득점에 성공했다.

전북도 바로 반격했다. 전반 25분 이영재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골로 이어지며 승부를 원점을 돌렸고, 더 이상의 득점 없이 전반전이 종료됐다.

팽팽하던 경기는 후반 17분 전병관의 경고 누적으로 강원으로 기울기 시작했고, 후반 33분 야고 카리엘로의 헤더 골로 강원이 다시 앞서 나갔다.

결국 경기는 강원이 2-1 승리를 거두며 3연승에 성공했다.

수원 FC는 대구 FC와의 홈 경기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수원은 7승3무5패(승점 24)로 5위를, 대구는 3승5무7패(승점 14)로 11위에 머물렀다.

수원은 교체로 들어온 강상윤이 후반13분 선취골을 넣으며 우위를 점했고, 후반 40분 이승우의 추가 골로 대구를 무너뜨렸다.

인천 유나이티드는 울산 HD FC와의 홈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인천은 4승7무4패(승점 19)로 7위로 떨어졌고, 울산은 8승4무3패(승점 28)로 1위를 수성했다.

후반 3분 폴-조제 음포쿠의 프리킥 골이 터지며 인천이 선취 득점을 했지만, 후반 36분 엄원상의 골로 동점이 됐다. 결국 더 이상 득점이 나오지 않으며 무승부로 경기가 종료됐다.

제주 유나이티드는 대전하나시티즌과의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제주는 6승2무7패(승점 20)로 6위로 올라섰고, 대전은 2승5무8패(승점 11)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제주는 전반 45분 한종무의 왼발 슛이 골로 이어지며 기세를 잡았고, 끝까지 점수를 지키며 승리했다.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