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잔해' 김희선 "결혼식 피로연 유명 DJ 초대, 경찰서 가있더라" [TV캡처]

입력2024년 05월 30일(목) 21:03 최종수정2024년 05월 30일(목) 21:05
밥이나 한잔해 김희선 / 사진=tvN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밥이나 한잔해' 김희선이 자신의 결혼식 피로연 해프닝을 공개했다.

3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밥이나 한잔해'에서는 김희선이 결혼식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이날 김희선은 멤버들과 청담동 한 가게를 방문했다.

여러 이야기를 나누던 김희선은 "청담 사거리가 있는데 뷰가 좋은 스폿이 있다. 거기서 웨딩 촬영을 하려고 신랑신부가 대기를 하고 있다. 유명한 포토존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워커힐에서 결혼식을 했다. 우리는 거기에 클럽을 차렸다"고 회상했다.

김희선은 "그날 DJ가 유명한 분이 오시기로 했다. 피로연 하려고 다 모였는데, DJ가 안 오더라"며 "알고 보니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경찰서에 가 있더라. 그날 온 가수분이 대신 DJ를 해주셨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