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전승 장인' 베라, 샌드헤이건 상대로 5연승 겨냥

입력2023년 03월 23일(목) 16:36 최종수정2023년 03월 23일(목) 16:37
사진=U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말론 베라(30·에콰도르)가 또 한 편의 역전 드라마를 쓸 수 있을까.

UFC 밴텀급 랭킹 3위 베라는 오는 26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AT&T센터에서 열리는 UFC 파이트 나이트 : 베라 vs 샌드헤이건 메인 이벤트에서 5위 코리 샌드헤이건(30·미국)과 맞붙는다.

베라는 역전승 장인이다. 슬로우 스타터인 베라는 초반 라운드에 상대에게 밀리다 후반 라운드에 역전 KO승을 터뜨리곤 한다. 전 UFC 라이트급 챔피언 프랭키 에드가(41·미국)와 전 밴텀급 챔피언 도미닉 크루즈(38·미국)를 비롯한 많은 선수들이 그 희생양이 됐다.

이는 베라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맷집과 체력, 파워를 보유한 덕분이다. 그는 또한 쉴새 없는 도발로 상대의 평정심을 흐트러뜨리는 것에도 능하다. 도발에 분노한 상대가 싸움을 걸면 베라가 원하는 치고 받는 난전이 벌어진다. 그때 역전 KO가 터진다. 베라는 UFC 밴텀급 최다 녹다운(10회)과 최다 피니시(10회)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샌드헤이건은 23일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이런 베라를 '개'라고 표현했다. 영어권에서 용맹하게 싸우는 파이터를 흔히 개라고 칭한다. 샌드헤이건은 "베라는 개다. 그는 전진 압박한다. 발을 땅에 붙이고 있어서 상대가 들어오거나 빠져나갈 때 굉장히 빠르게 타격을 집어넣는다"고 상대를 평가했다.

하지만 샌드헤이건이 볼 때 베라의 역전 본능은 '불안정'하다. 베라가 계속 초반 라운드를 내준다면 큰 한방만 조심하면 손쉽게 승리를 가져갈 수 있기 때문이다. 맷집도 자신 있다. UFC 11전에서 단 한 번의 녹다운을 허용했을 뿐이다.

샌드헤이건은 "나는 고산지대 콜로라도 출신이기 때문에 항상 체력을 갖추고 있다. 그리고 집중력 유지도 잘한다. 이 두 가지만 있으면 베라의 역전극장은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면서도 "승리를 위해 필요하다면 나도 기꺼이 개가 되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베라는 분석에 대해선 말을 아꼈다. 대신 그는 "그저 이기고 싶을 뿐이다. 그게 다다. 그렇게 분석하고 싶지 않다. 여러 가지 장점을 늘어놓을 수 있지만 그런 건 중요하지 않다. 경기장에 들어간다면 싸우는 게 전부다. 난 싸울 준비가 됐다"고 받아 쳤다.

한편 코메인 이벤트에선 전 UFC 여성 밴텀급 챔피언 홀리 홈(41·미국)과 랭킹 6위 야나 산토스(33·브라질)가 격돌한다.

UFC와 프로 복싱에서 모두 챔피언을 지낸 홈은 역사상 가장 위대한 여성 격투 스포츠 선수로 불린다. UFC에서는 2015년 론다 로우지(36·미국)를 꺾고 여성 밴텀급 챔피언에 올랐다. 복싱에서는 3개 체급에서 챔피언을 지내며 16차례 타이틀을 방어했다.

만 41세인 노장 홈은 마지막 타이틀샷을 겨냥하고 있다. 그는 "종합격투기(MMA) 파이터라면 챔피언이 유일한 목표라고 생각한다. 챔피언이 되고 싶지 않다면, 여기 있을 이유가 없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처럼 격투기 팬들의 많은 관심을 끌 수 있는 대진들로 구성된 UFC 파이트 나이트: 베라 vs 샌드헤이건 메인카드는 오는 26일 오전 8시부터 TVING과 tvN SPORTS를 통해 생중계된다.

▼ UFC 파이트 나이트: 베라 vs 샌드헤이건 대진

메인카드 (TVING/tvN SPORTS 오전 8시)

[밴텀급] #3 말론 베라 vs #5 코리 샌드헤이건
[여성 밴텀급] #3 홀리 홈 vs #6 야나 산토스
[페더급] #15 네이트 랜드웨어 vs 오스틴 링고
[여성 플라이] #11 안드레아 리 vs #13 메이시 바버
[플라이급] #6 알렉스 페레즈 vs #9 마넬 캅
[미들급] 치디 은조쿠아니 vs 알버트 두라예프

언더카드 (UFC 파이트패스 오전 5시)

[페더급] 대니얼 피네다 vs 터커 루츠
[페더급] 스티븐 피터슨 vs 루카스 알렉산더
[웰터급] 트레빈 자일스 vs 프레스턴 파슨스
[플라이급] C.J. 베르가라 vs 다니엘 라세르다
[라이트급] 마누엘 토레스 vs 트레이 오그덴
[플라이급] 빅토르 알타미라노 vs 비니시우스 살바도르
[여성 밴텀급] 헤일리 코완 vs 타미레스 비달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