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여자' 최재성, 한기웅에 "이채영과 관계 정리해, 두 번은 용납 안 해" [TV캡처]

입력2023년 03월 24일(금) 20:15 최종수정2023년 03월 24일(금) 20:15
비밀의 여자 / 사진=KBS2 비밀의 여자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비밀의 여자' 최재성이 한기웅에게 경고를 했다.

24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에서 남유진(한기웅)이 정현태(최재성)에게 외도를 들키고 경고를 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남유진은 정현태에게 주애라(이채영)와의 외도를 들켰다. 정현태는 남유진에게 "내가 이번 한 번은 눈 감겠다"라고 말했다.

남유진은 "아버님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정현태는 "마음 같아서는 헤어지게 하고 싶지만 인생 살다 보면 한번 실수할 수 있다. 실수라고 생각하겠다. 우리 겨울이(신고은)랑 송이 생각하면 다시는 이런 일 없어야 한다"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내가 두 번은 절대 용납하지 않을 거다. 그럼 약속해라 오늘부로 주실장과의 관계 정리하겠다"며 주애라도 회사를 그만두게 하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