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임현식 "둘째 딸과 합가, 연애 가능성 없어져" [TV캡처]

입력2023년 05월 28일(일) 21:45 최종수정2023년 05월 28일(일) 21:46
마이웨이 임현식 / 사진=TV조선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스타다큐 마이웨이' 임현식이 둘째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8일 밤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배우 임현식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마이웨이 임현식 / 사진=TV조선

이날 임현식은 둘째 딸 임금실 씨와 함께 살고 있는 일상을 공개했다. 임금실 씨는 "1, 2년차 때는 아무리 부모님이라도 서로 생활 패턴이 다르니까 그거 때문에 트러블도 있었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임현식이 "트러블이라니. 교육이지"라고 내심 서운함을 드러내자 임금실 씨는 "제가 아빠한테 불만 제기를 많이 했다"고 웃음을 보였다.

이와 함께 임금실 씨는 임현식과 함께 살게 된 배경에 대해 "아빠가 조금 아프셨다. 몇 년 전에 혼자 계시는 게 저희(자매들)가 좀 불안했다. 회의를 하다가 제가 들어오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임현식은 급성심장질환으로 한차례 건강 문제를 겪었다.

아울러 임현식은 "난 여인이 필요한데 딸 때문에 가능성이 없어졌다"고 농담했다. 이에 임금실 씨는 "아빠가 자유연애하길 권장한다. 저 때문에 못하는 건 아닌 것 같은데"라고 웃음을 보였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