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요식업 도전하나 "이장우가 불 지폈다"(하이엔드 소금쟁이)

입력2024년 06월 17일(월) 19:20 최종수정2024년 06월 17일(월) 19:22
하이엔드 소금쟁이 / 사진=KBS2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요리 금손' 이찬원이 요식업에 대한 의지를 드러낸다.

1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하이엔드 소금쟁이'에서는 창업의 꿈을 품고 있는 이찬원, 양세형, 양세찬 형제의 이야기와 김경필 머니트레이너의 예비, 초보 창업자들을 위한 특강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양세형은 "방송국에서 찾지 않을 때가 오면 동생과 '양세형제 갈비'를 차리고 싶다"라며 사업도 같이 하고자 하는 남다른 형제애를 뽐낸다.

이에 "평소 요식업을 하고 싶었다"는 이찬원도 "최근 배우 이장우가 그 꿈에 불을 지폈다"면서 창업 꿈나무로서 의욕에 찬 모습을 엿보인다. 자타공인 '요리 금손'인 그의 실력을 아는 짠벤져스 MC들은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며 응원에 나선다.

이후에도 사업과 관련된 짠벤져스 MC들의 다양한 경험담이 쏟아진 가운데 양세형은 과거 자신의 집으로 찾아와 동업을 권유했던 장동민을 떠올리며 "그 형 가고 백반을 세 번 뿌렸다"라고 말해 대체 어떤 사연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의뢰인의 지출내역을 살펴보던 중 고금리 대출을 받고 있는 것을 확인한 김경필이 '차입 질량 지수'라는 맞춤 진단법을 알려주자 이에 맞춰 계산을 해 본 이찬원은 자신의 일처럼 걱정했다는 후문.

이어 김경필은 "사업하면서 대출은 필수'라고 하지만, 좋은 빚과 나쁜 빚이 있다"라면서 빚과 대출을 구분하는 방법과 초고위험군에서 벗어날 수 있는 특급 솔루션을 제시했다고 해 본 방송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하이엔드 소금쟁이'는 매주 화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카라 박규리, 활동 앞두고 광대·안와 골절…
기사이미지
비판 아랑곳 않는 대한축구협회, 홍…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홍명보 축구국가대표팀…
기사이미지
제아 김태헌, 부모 잃고 누나 찾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제국의 아이들 김태헌의 안타까운…